본 게시글에 대한 답변등록은 교수의방 게시판에서만 가능합니다.

연구비로 고가의 가구 구매 가능할까요?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안녕하세요 선배 교수님들,

저는 이번학기에 첫 임용이 되어 연구실을 꾸려가고 있습니다.


다름이 아니라 허먼밀러나 스틸케이스같은 고가의 의자를 연구비로 구매가 가능한지 궁금해서 글을 올려봅니다. 


이왕이면 제 의자 뿐만 아니라 학생들 의자도 모두 위 브랜드의 의자들로 구매하려고 하는데요,

의자 치고는 너무 고가라는 것이 맘에 걸리긴 합니다.. 


검색을 해보니 다음과 같은 것이 있긴 했습니다:

https://www.nrf.re.kr/biz/question/qna/view?nts_no=104355


살펴봤을 때 답변이 애매하게 나온거 같은데 혹시 관련 경험 있으신분 계신지 궁금합니다.


감사합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1

불법이 아니라면

연구에 도움이 되고 불법이 아니라면 문제될 것이 없어 보입니다.


아직도 이런 것으로 국민의 세금 어쩌구 하는 분들이 있다는 것이 좀 놀랍습니다.


예를 들어서, 펑션 제너레이터나 오실로스코프를 구매할 때, 필요한 만큼의 기능을 딱 산출하고 이에 딱 맞는 기기를 구매하기가 쉽지 않지요. 

그래서 연구비에 여유가 좀 있다면 수백만원 더 비싼 2~3단계 더 높은 사양을 구매합니다. 물론 2~3단계 더 높은 사양의 펑션 제너레이터와 오실로스코프의 기능들이 어쩌면 영원히 필요하지 않을 수 있지요. 그런데 이건 연구자 자신도 모르는 일입니다. 


국민의 세금이니까 최대한 값싼 낮은 사양의 펑션 제너레이터와 오실로스코프를 사야한다.

나중에 사양이 낮아서 손해보는 것은 연구자가 알아서 하고. 어쨌든 국민의 세금이니까 무조건 비용을 아껴라.

이게 말이 되나요? 


연구비가 빠듯하다면 연구자가 현실과 타협을 하겠지요. 

즉, 이 모든 것은 책임 연구자의 판단에 의해서 결정될 일이란 말입니다.


펑션 제너레이터와 오실로스코프 말고도 다른 실험 기기들 그리고 심지어는 범용성인 컴퓨터, 그리고 연구실의 의자 등 모든 것이 마찬가지 입니다. 


만약 비교적 고가의 의자가 연구자의 연구에 도움이 된다면 당연히 연구자가 구매할 수 있습니다.

편안한 의자가 각 수백만원 더 주고 산 2~3단계 높은 사양의 펑션 제너레이터와 오실로스코프보다 훨씬 더 연구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18
위로가기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