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 서울 사립대 비정년연구전임 VS 학술연구교수 A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비정년연구전임에 대한 카페의 글을 여럿 읽었지만 여전히 고민이 되어 선배님들의 고견을 듣고자 글을 써 봅니다.

현재 저는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A를 수행하면서 연구하고 있는 연구자이고요,

현재 인 서울 사립대 비정년연구전임 면접을 앞두고 있습니다.


아직 정년트랙 전임의 희망(?)을 놓고 있지 않아 어느 위치에 있는 것이 희망을 더 현실화하는데 도움이 될 지 정말 

혼자서는 생각이 막혀 도움을 구합니다...


현재 수행하고 있는 학술연구교수 A는 개인의 연구에 집중하는 데 매우 좋은 위치인 건 분명합니다.

강의도 6학점만 해야 해서, 연구에 집중해야 하고 개인 시간도 자유롭게 운용 가능합니다.

개인 연구 공간도 물론 여럿이 쓰긴 하지만 연결된 학교에서 지원을 해주고요, 

세금 다 뗀 실수령액이 많은 것은 아니지만 강의료 포함하여 운용하면 나쁘지는 않습니다..

(어차피 큰 돈을 버는 것이 인생의 목표였다면 인문사회계열의 연구를 하지 않았겠지요..ㅠㅠ)


비정년연구전임의 처우(연봉, 연구실 등)가 학교마다 너무 다르다고 하여 

결국 학교에 궁금한 사항을 묻는 것이 상책이겠지만,

면접을 앞두고 있는 연구자가 이런 것을 파악하고자 묻는 것이 어쩐지 너무 조심스럽고

결례는 아닐까 싶은 생각이 듭니다.


비정년연구전임의 처우, 이른바 연봉과 연구실, 그리고 학교 행정을 어느 정도로 해야 하는지 등에 관해

혹시 경험이 있으시다면 정보를 나누어 주실 수 있을까요. (학교마다 다름을 감안하더라도요..)


5년 이내 정년트랙 전임을 도전하기에 어느 위치에 있는 것이 더 나을까에 관해서도 

혹시 선배님들께서 조언을 주실 수 있으신지요.


가보지 않으면 모른다고 하여 일단 비정년트랙이더라도 전임에 가보는 것이 맞겠다..라는 생각이 들다가도

혹여 학교의 처우가 연구를 수행하기에 더욱 나쁘다면 가지 않는 것만 못하는 건 아닐까..하는 걱정이 사실 들기도 합니다.

(이런 걱정이 보기에 언짢으시다면 미리 사죄드립니다.)


어떤 의견이든 겸손히 받아들이며 더 나은 결정을 하는데 쓸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미리 감사드립니다.



즐겨찾기
신고
추천2

지나가다..

케이스 바이 케이스이겠지만 지방 사립대 정년트랙 교수임에도 학술연구교수A가 부럽습니다.

학기당 15점 이상에, 연간 논문 250퍼는 필수입니다.


교육부 보고서, 학과 보고서,입시홍보, 고교방문, 비교과 수업 등은 차치해두겠습니다.

월급이요? 요즘 어디든 전일제인경우  최소 월240은 준다고하네요.

이보다도 적습니다. 허허.. 


저요? 정년트랙 전임입니다. 

새벽7시도 안되서 학교가서 자정되서 퇴근하네요.

거짓말 조금보테서 수업 6시간하는 날마다 이비인후과가거든요. 

안그러면 다음 날  수업을 도저히 못해서요,

근데 요즘은 병원갈 시간도 없네요, 아니 솔직히 밥먹을 시간도 없어요.

제가세계적인 연구성과를 내겠다는것도, 월 250이라도 받아보겠다는것도 아닌데...


매주 1일은 6시간수업에 비교과 3시간으로 9시간 예정되어있습니다. ㅎㅎ

더 비참한 일 많습니다만 팩트만 적어보았습니다.

매일 아프고 매일 너무 힘드네요.

저만 이런건가 싶기도 하지만, 이런 곳도 있어요. 케바케겠죠.

제발 착취 당하지말고 잘 알아보세요






즐겨찾기
신고
추천11
위로가기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