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뉴스

창원대-경상국립대, 2학기부터 대학원 간 복수학위제 시행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창원대학교와 경상국립대학교가 대학원 간 복수학위제를 시행한다.

두 대학은 25일 대학원 복수학위 운영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2학기부터 관련 학과 간 협의를 거쳐 복수학위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두 대학의 대학원생들은 자유롭게 교차 수강해서 학점을 취득하고, 공동 논문 지도교수 심사 등 일정 조건을 충족하면 두 대학에서 각각 수여하는 학위 두 개를 취득할 수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국립대학이 학문 자원을 실질적으로 공유하고, 대학원생의 연구 역량을 강화하는 '연합 대학원'의 선두 모델이 될 것으로 두 대학은 기대하고 있다.

또 경남지역 국립대학 간 정부·지자체 사업 공동 수행, 우수 입학생 유치, 교수·학생 간 교류 활성화 등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두 대학은 "국내 대학원 간 복수학위를 허용하는 2017년 법 개정 이후 이를 시행하는 것은 전국 첫 번째 사례인 것으로 파악된다"고 밝혔다.

이호영 창원대 총장과 권순기 경상국립대 총장은 "대학원생 교류를 통해 두 대학 간 담장을 허물고 지역 대학원의 새로운 형태를 모색해 다가올 미래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창원=연합뉴스) 한지은 기자 contactje@yna.co.kr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