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뉴스

일반재정지원대학 정원감축 이전 대학기능분류 한다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오는 10월에 발표예정인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기본방향’에서 3주기 대학기본역량진단의 일반재정지원대학으로 선정된 대학(자율혁신대학)은 대학기능분류를 기초로 해 ‘자율혁신계획’을 해야할 것으로 예상된다.

30일 교육부 관계자에 따르면 ‘(전문)대학혁신지원사업 기본방향’에서 추진내용중 핵심사항인 ‘자율혁신계획’은 ‘적정 규모화’에 방점이 맞춰져 있기 때문에, 교육부나 대학입장 모두 효율적 운영을 위해서는 대학기능분류가 전제될 수 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학기능분류’는 연구중심대학 지향, 강점분야 중심의 특성화 추진, 고등평생직업교육기관 전환 등으로 대학기능을 구분해 대학의 적정화 규모 수립을 요구할 것으로 보인다.

교육부는 2022년 하반기에 유지충원율 점검을 통해 대학별 2023~24년 정원 감축비율이 정한다. 또한, 유지충원율은 권역별로 각기 다르게 때문에 권역내 대학이 정원감축을 거부하게 되면 권역내 다른 대학들이 더 정원감축을 해야 하는 상황도 연출될 수 있다.



이경희 기자 leehk@usline.kr

Copyright 유스라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