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인뉴스

제자에 논문 대필 지시, 교수 구속
  • 공유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인쇄
  • 즐겨찾기

인천지방경찰청 수사과는 28일 제자들의 석.박 사 논문심사를 통과시켜 주기 위해 또다른 제자에게 논문 대필 및 표절을 지시하고 심사서류를 허위로 작성케 한 혐의(위계 공무집행방해)로 지방 모 국립대 교수 A(44) 씨를 구속했다.

또 표절 논문으로 석.박사 학위를 취득한 박모(41.여.연구원)씨 등 4명과 이들의 논문을 대신 작성해 준 이모(34.시간강사)씨 등 5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 했다.

경찰에 따르면 A교수는 지난 3월 박사과정의 제자 박씨가 직장생활로 논문을 작 성할 여력이 없자 또다른 제자인 시간강사 이씨에게 논문을 대필토록 지시하는 등 최근까지 같은 수법으로 석사과정 1명, 박사과정 3명의 논문을 대필토록 지시한 혐 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A교수는 지난해와 올해 제자 7명의 박사 학위 논문을 연구실내 컴퓨터에 저장한 뒤 순서나 통계만 일부 바꾸고 표절해 논문을 대필토록 지시한 것으로 드러났다.

또 논문 심사위원들의 도장을 임의로 새겨 날인하는 등 심사서류도 허위로 작성 해 대학당국에 제출, 학위를 받도록 한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지도교수, 시간강사, 조교, 대학원생, 논문 심사위원들이 특정대학 같은 과 선.후배 사이로 학연을 이용, 표절 논문을 학위수여에 사용한 것으로 보고 A교수 와 제자들간에 금품이 오갔는지 여부를 조사 하고 있다.

inyon@yna.co.kr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전체보기
메뉴는 로그인이 필요한 회원전용 메뉴입니다.